열린재단

환경뉴스

[환경칼럼] 탄소중립을 위하여, 나의 쓰레기는 어떻게 해야 하나 (3)

페이지 정보

작성일 23-10-27 09:43

본문

a071036753f7618e0ed4644d3ee5199e_1698367162_5937.png
 


탄소중립과 폐기물관리

뜨거워지는 지구를 완화시키기 위하여 각 분야별로 탄소저감 노력들이 이루어지고 있다. 그 중 하나가 폐기물 부문이다. 우리나라에서도 2050 탄소중립 달성 시나리오에 따라 폐기물 부문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17.1백만톤 CO2 eq.에서 20504.4백만톤 CO2 eq.74% 감축하는 것으로 목표를 잡고 있다. 2030NDC 부문별 감축량을 보았을 때는 감축량이 8.0백만톤 CO2 eq.로 감축목표가 설정되었다.

이를 위하여 온실가스 발생을 유발하는 폐기물 소각, 매립을 최소화하고 생활 및 사업장 플라스틱의 47%를 기존 석유계에서 바이오플라스틱 등으로 대체하도록 유도한다. 폐기물 매립지에서의 침출수 배출시스템, 공기 유입관 설치 등을 통하여 매립지를 준호기성으로 유지하고 메탄 배출을 줄일 계획이다. 과거 폐기물관리의 한계점들을 극복하기 위하여 순환경제 정책도 추진하기 위하여 자원순환기본법을 개정하여 순환경제사회촉진법 입법을 추진하게 되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